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우리의 눈이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바라보며

117_1_2 photo– 파키스탄 로이네 후다아나 학교에서

누군가를 올려다보는 아이의 얼굴이 너무나 사랑스럽다.까맣고 긴 속눈썹, 꼬옥 다문 입술. 커다란 눈망울에는 하늘이 맺혔다.

제 덩치만한 큰 책가방을 메고 걷다가 문득 올려다 본 아이의 간절함보다 더 크신 우리 영혼을 향한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려 본다.

‘나는 너의 하나님이다 너는 나의 백성이다’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도 알지 못한 채 부유하는 인생을 향한 외침에 우리의 눈과 귀를 번쩍 들어 하늘을 향한다.

오랫동안 내리지 않는 빗줄기를 기다리듯, 소원을 들어줄 아버지를 기다리듯. 그리고 주인의 눈빛과 손짓을 바라보고 그 마음을 헤아려 일하는 종들이 그러하듯 눈을 들어 주님을 바라보아야 한다.

그 분은 한 번도 우리의 이 간절한 눈빛을 피하신 적이 없다. 아버지여, 내가 눈을 들어 주를 향하나이다. 은혜를 기다리나이다.

“하늘에 계시는 주여 내가 눈을 들어 주께 향하나이다 상전의 손을 바라보는 종들의 눈 같이, 여주인의 손을 바라보는 여종의 눈 같이 우리의 눈이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바라보며 우리에게 은혜 베풀어 주시기를 기다리나이다(시편 123:1-2)” [GNPNEWS]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303_2_1_Photo News(1068)
탄자니아, 성경 2300부 전달… 영혼들이 소성케 되길
20240722_France_Jesus Festival
프랑스, 예수 페스티벌 5500명 이상 참석
0719
“충청도 서해안은 풍성한 기독교 전래 역사 보유한 곳”... 제3회 이태선.윤춘병 학술세미나에서
07132
불치병 치유받고 하나님 은혜 남긴 이태선 목사… 한국 기독교역사 정리한 윤춘병 목사

최신기사

[GTK 칼럼] 하나님의 자비(3): 거룩한 긍휼의 지고한 표현
낙태 옹호론자 카말라 해리스, 대통령 되면 50개 주서 낙태 허용할 것
탄자니아, 성경 2300부 전달… 영혼들이 소성케 되길
이송희 세계기독간호재단 설립자 소천... 기독간호사 양성과 해외 간호대학 설립 주도
프랑스, 예수 페스티벌 5500명 이상 참석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오늘의 한반도] 한교연, 대법원의 동성애자 건보 자격 인정, "불온하고 위험한 판단” 외 (7/23)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