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우리는 돌아갈 곳이 있습니다”

– 파키스탄의 어느 한적한 도로 풍경

부드러운 햇살을 가로질러 수레 가득히 건초를 싣고 어디론가 향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인다. 한적한 길을 지나가며 한 사람은 고된 노동에 지치기라도 한 듯 몸을 뒤로 기댄 채 잠시나마 고단한 육체를 달랜다.

성도들은 이 땅의 고단한 삶을 마치고 돌아갈 곳이 있다. 모든 눈물을 닦아주시고 사망도, 애통도, 아픈 것도 다시 있지 않는 영원한 하늘나라가 바로 그곳이다.

지금도 세계 곳곳에는 하나님 나라를 위하여 고난과 죽임을 당하는 교회가 많다. 의를 위하여 박해받는 교회여 힘을 내라! 우리는 돌아갈 곳이 있다. 지금의 고단한 삶이 그 날엔 주의 영광으로 빛날 것이다. 주님의 품에 안기는 그 날까지 힘을 다하라!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닦아 주시니 다시는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요한계시록21:4)

[GNPNEWS]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300_9_1_Views in Books(1068)
거룩한 사역 조차도 우상이 될 수 있다
299_2_1_Burkina Faso(1068)
부르키나파소, 치안 불안정… 영토 40% 정부 통제 밖
0507-africa-tagg
'아프리카 문화', 광화문에서 만나요
299_8_1_Views in Books(1068)
“쉬지 않고 기도할 수 있는 힘은 무엇일까?”

최신기사

[GTK 칼럼] 그리스도로 충분한 기독교(5): 하나님 말씀의 충분성, 2부
복음기도신문을 이렇게 활용하세요
하나님의 눈동자에 담긴 사진 한 컷… 지앤씨
풀러 신학교, LGBTQ+ 학생에 대한 방침 검토중
러시아 침공 이후 우크라 교회 600개 파괴... 종교 지도자 살해.납치 30여건 등
성경 무오성 믿는 개혁.복음주의 신앙이 차별금지법 막는다
성혁명 파고 막는 ‘거룩한 방파제 통합국민대회’ 6월 1일 서울광장에서
Search

실시간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