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개신교 선교사 증가율 감소 5년전에 비해 1/5 수준

re 7 1

한국선교연구원, 50대 이상 선교사 1/3 차지 … 선교사 고령화 본격화

한국 개신교 선교사 증가율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선교연구원은 2012년 한국 선교사 및 선교단체 현황 조사 결과, 해외 선교사 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반면 연(年)증가율은 점점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2012년 말 기준 한국개신교의 해외 파송 선교사 수는 1만 9798명에 달했다. 이는 2011년 말 기준으로 집계된 1만 9373명과 비교해 425명이 증가한 것이다.

2012년도 한 해 동안 선교사 증가율은 2.19%에 달했다. 이는 연도별 선교사 수 증가율에서 2008년 10.0%의 1/5 수준이며, 전년도 2011년 4.1%의 절반에 불과한 수준이다.

선교단체 숫자도 줄어들었다. 2008년 190개 단체에서 2012년 167개 단체로 감소했다. 이중 전체의 91%에 해당하는 152개 단체가 초교파 선교단체이며, 15개는 교단 소속 단체들이다.

이들 단체에서 선교사를 파송한 국가는 모두 175개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단에서 파송한 선교사 수는 6.0% 증가했지만, 초교파 선교단체들의 선교사 수는 0.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현황은 중도탈락하는 선교사나 다른 단체로 이적 등으로 인해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이들 선교사들의 사역지는 아시아권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파송 선교사의 절반 이상(52.9%)이 아시아권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1/4 정도(26.9%)의 선교사가 이슬람권에서 활동하고 있다.

대다수의 선교사들은 성경번역, 교회개척, 제자훈련, 교육사업, 순회전도와 신학교육 같은 전통적인 영혼구원사역(81.3%)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독신 선교사의 비율도 4년간 10.3%에서 13.8%로 소폭 증가했다. 선교사 연령별 분포도 변화하고 있다. 한국 선교사 중에서 50대 이상이 차지하는 비율이 2008년 24.4%에서 2012년 35.6%로 증가하였다.

이는 청년들의 선교사 헌신이 줄어들고 있으며, 선교계에도 고령화 문제가 현실적인 과제로 부상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GNPNEWS]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721_Save Bokkos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20240722_Jesus Army1
통일 꿈꾸는 청년 68명, 북한 선교사로 헌신
TikTok 20221221
극단주의자와 권위주의 정권, 기독교 박해와 통제 위해 디지털 기술 남용
20240720_Elsalvador and Gang members
엘살바도르, 갱단에 대해 무관용으로 수감자 급증... 회심자도 늘어나

최신기사

[GTK 칼럼] 하나님의 자비(3): 거룩한 긍휼의 지고한 표현
낙태 옹호론자 카말라 해리스, 대통령 되면 50개 주서 낙태 허용할 것
탄자니아, 성경 2300부 전달… 영혼들이 소성케 되길
이송희 세계기독간호재단 설립자 소천... 기독간호사 양성과 해외 간호대학 설립 주도
프랑스, 예수 페스티벌 5500명 이상 참석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오늘의 한반도] 한교연, 대법원의 동성애자 건보 자격 인정, "불온하고 위험한 판단” 외 (7/23)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