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기독교 민영교도소 재범률 3%, 국영교도소의 1/6 수준

▶ 소망 교도소의 재소자들 모습 (출처: KBS 다큐멘터리 3일 캡처).

기독교 민영교도소의 수감자 재범률이 국영교도소에 비해 현격히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100명의 재소자가 출소했을 경우, 기독교 민영교소도의 출소자는 3명 정도가 재범을 저지른 반면, 국영 교도소의 출소자는 무려 6배인 22명 정도가 재범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예산정책처가 최근 발간한 ‘민영교도소 운영 성과 분석’에 따르면, 국내 최초 기독교 민영교도소인 소망교도소의 재범률(3.36%)은 일반 국영교도소(22%)에 비해 현저히 낮다. 지난 1일로 개소 5주년을 맞은 소망교도소는 현재 20대부터 60대까지 350여 명의 남성 재소자들을 수용 중이다. 출소자는 총 499명이다.

소망교도소 인성교육은 브라질 ‘아파키(APAC) 교도소’에서 유래한 것으로, 이 말은 ‘이웃사랑이 예수사랑’이라는 포르투갈어 문장의 머리글자를 모아 만든 슬로건이다. 현재 브라질 전역에 45개의 아파키에서 교육을 받은 출소자의 재범률은 8%다. 반면, 브라질 전국 교도소의 재범률은 무려 75%에 달한다. [GNPNEWS]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31021 drug
[오늘의 한반도] ‘좀비 마약’ 펜타닐, 최근 국내 불법 판매 급증 외 (7/15)
20240712_UN North Korean defector
[오늘의 한반도] 중국, 탈북민은 난민 아냐… 한국의 권고 거부 외 (7/13)
20240712_Korea_high school
[오늘의 한반도] 교원의 학생 대상 ‘성범죄’ 증가… 6년간 448건 외 (7/12)
20240711 rain
[오늘의 한반도] 한국교회봉사단, 집중호우 피해지역 구호활동 외 (7/11)

최신기사

[TGC 칼럼] 잠언에 담긴 이야기들
[원정하 칼럼] 고생길을 다녀와도 서로 위로할 수 있는 이유
나이지리아, 무슬림에 납치된 기독 소녀... 5개월째 포로 상태
美 남침례회 지도자, “성경적 원칙 지키며 진보주의의 영향 막아야”
[오늘의 한반도] ‘좀비 마약’ 펜타닐, 최근 국내 불법 판매 급증 외 (7/15)
[오늘의 열방] USCIRF, 파키스탄 신성모독법 종교자유 침해 주요 원인 지목 외 (7/15)
[GTK 칼럼] 복음의 핵심 요소(6): 회개와 믿음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