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베트남 성도들, 병원에서 치료 거부돼

베트남의 마이 둑 지역 아가페 침례교 가정교회 지도자들이 예배 중 갱단에 의해 공격을 받아 중상을 입었으나 인근 병원에서 종교적인 이유로 치료를 거부당했다고 오픈도어선교회가 최근 전했다.

여성 전도자 응구옌 티 란은 두 군데의 골반 뼈가 부러지고 심한 장기 손상을 입어 긴급수술을 필요했던 상황이었다. 그녀를 포함한 3명의 크리스챤 모두 병원들로부터 치료를 거절한 것으로 알려진다.

응구옌 콩 탄 담임목사는 박해를 당한 이들에게 “여러분이 원한을 품지 않고 예수님을 위하여 참고 인내하며 고통을 견디기를 기도한다”며 “여러분이 흘린 피는 이제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에 동참한 것임을 기억하라.” 고 말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721_Save Bokkos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20240722_Jesus Army1
통일 꿈꾸는 청년 68명, 북한 선교사로 헌신
TikTok 20221221
극단주의자와 권위주의 정권, 기독교 박해와 통제 위해 디지털 기술 남용
20240720_Elsalvador and Gang members
엘살바도르, 갱단에 대해 무관용으로 수감자 급증... 회심자도 늘어나

최신기사

[GTK 칼럼] 하나님의 자비(3): 거룩한 긍휼의 지고한 표현
낙태 옹호론자 카말라 해리스, 대통령 되면 50개 주서 낙태 허용할 것
탄자니아, 성경 2300부 전달… 영혼들이 소성케 되길
이송희 세계기독간호재단 설립자 소천... 기독간호사 양성과 해외 간호대학 설립 주도
프랑스, 예수 페스티벌 5500명 이상 참석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오늘의 한반도] 한교연, 대법원의 동성애자 건보 자격 인정, "불온하고 위험한 판단” 외 (7/23)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