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전 세계 3억명 식수 오염 노출…매년 340만명 수인성 질병으로 사망

re_water
(출처: UNEP 캡처)

전 세계 3억 명이 넘는 인구가 오염된 식수를 마시고 있으며 해마다 340만명이 수인성 질병으로 숨지고 있다고 유엔환경계획(UNEP)이 30일(현지시간) 밝혔다.

UNEP는 보고서를 통해 콜레라, 장티푸스, 설사 등 수인성 질병의 원인은 사람이 물에 버린 폐기물이라고 지적하며 하수 시설과 오수 자체를 개선하는 조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아프리카에서는 1억6천400만명, 아시아 1억3400만명, 라틴 아메리카 2천500만명이 수인성 질병의 위험에 노출돼 있다고 덧붙였다.

UNEP에 따르면 라틴아메리카 강의 4분의 1, 아시아 강의 절반이 심각한 병원체로 오염된 것으로 나타났고 일부 국가에서는 인구의 90%가 강과 호수의 물을 직접 마시고 있다.

UNEP 측 한 관계자는 “지표수에 버려지는 오수 양은 점점 증가하고 있다.”며 우려했지만 “다행히 아직 수질을 복원할 수 있는 가능성은 충분히 있다.”며 “전 세계가 수질 오염이라는 재앙에 함께 대응하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UNEP는 수질 오염은 강이나 호수에 미처리된 채 배출되는 하수뿐 아니라 비료나 살충제, 공장 폐기물 등으로 인해 더 심각해지고 있으며 오염된 물을 배출하기 전 재처리하고 물을 관개용수로 재활용하는 등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제안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615_Chile
칠레, 미성년자 성전환 호르몬 투여 중단... 영국의 보고서에 영향받아
20240615_environment movement
이산화탄소 배출량 줄이는 환경운동, 거대한 사기극
20240226 Myanmar refugees
[오늘의 열방] UNHCR, 전 세계 난민 1억 1730명... 작년에만 880만 명 증가 외 (6/15)
20240516_UK_ProLife
[오늘의 열방] 스코틀랜드, 낙태 클리닉 밖에서 프로라이프 집회 금지 법안 통과 외 (6/14)

최신기사

무분별한 외국인 노동 인력 확대... 테러 등 잠재적 위협 대안 세워야
칠레, 미성년자 성전환 호르몬 투여 중단... 영국의 보고서에 영향받아
이산화탄소 배출량 줄이는 환경운동, 거대한 사기극
[오늘의 한반도] 노인학대 7000건 넘어… 대부분 가정 내 학대 외 (6/15)
[오늘의 열방] UNHCR, 전 세계 난민 1억 1730명... 작년에만 880만 명 증가 외 (6/15)
[TGC 칼럼] 말씀으로 당신의 우울증을 이해하라
美 플로리다, 공립학교서 교목에게 학생 상담 허용
Search

실시간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