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반격 나선 보코하람, 나이지리아 일부 도시 재장악(4/28)

네팔 지진 사망자 3,904명으로 늘어, 중국 티베트도 78명 사상

네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3,904명, 부상자 7천180명으로 늘었다고 네팔 내무부의 발표를 인용해 로이터통신이 27일 보도했다. 또한 25일 네팔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인하여 중국 서부 시짱(티베트) 지역의 피해 규모도 시간이 가면서 최소 20명이 사망하고 부상자는 58명, 8개 현급 도시에서 30여만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고 인민일보 인터넷판 인민망이 27일 밝혔다.

피해지역에 긍휼을 베푸시고 속히 도움의 손길을 보내주시고, 마음이 가난해진 이 때를 기회로 삼아 복음의 씨앗이 심기게 하소서.

25년째 집권 알바시르 수단 대통령 재선 성공

지난 13일부터 나흘간 치러진 대통령 선거에서 25년째 장기집권 중인 오마르 알바시르(71) 수단 대통령이 94.5% 득표율로 당선되었다고 수단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7일 공식 발표했다.
알바시르 대통령이 하나님을 두려워하게 하시고, 수단의 연약한 교회를 붙들어 주소서.

나자르바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 득표육 97% 압승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카자흐스탄 현 대통령이 26일 치러진 대통령 선거에서 97.7%의 득표율로 당선되었다고 카자흐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발표했다. 지난 2007년 의회가 헌법을 개정하여 나자르바예프에 한해서는 연임제한을 철폐해 종신 개통령이 가능하게 되었다.
카자흐를 축복하오니 앞 길을 이끌어 주소서. 모든 권력이 하나님께로부터 온다는 것을 대통령에게 알게 하시고 하나님 앞에 설 그 날을 준비할 수 있도록 복음을 알게 하소서 .

반격 나선 보코하람, 나이지리아 일부 도시 재장악

지역 연합군의 공세에 밀려 후퇴를 거듭하던 보코하람이 나이지리아 국경마을 마르테를 공격, 수백 명의 군인들이 패주했다고 AFP 통신이 25일 보도했다. 나이지리아 지상군이 최근 보코하람의 마지막 은신처로 알려진 삼비사 숲에 대한 대대적인 공격에 나섰으나 보코하람의 지뢰공격 등으로 소득없이 물러선 것으로 알려졌다.
악인의 일어섬을 허용하지 마시고 심판하여 주시되, 돌이켜 영원히 사는 은혜를 허락해주소서.

미국 군 안에서의 무신론자, 남침례교인 수 넘어서다

크리스처니티투데이는 미국 국방부의 종교에 대한 2014년 최신 통계자료를 인용, 현역 군인 130만 명 중 무신론자(1만2764)가 남침례교 신자(1만2360)의 수를 넘어섰다고 23일 보도했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2009년 보고서에는 남침례교 신자가 1만6975명이었고 무신론자가 6702명이었다고 밝혔다.
미국 군대 안에서 하나님을 아는 부흥이 일어나게 하시고, 이미 있는 그리스도인들이 거룩함을 드러내 빛과 소금과 같이 살게 하소서.

복음기도신문은 긴급한 열방의 상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열방의 교회, 다음세대, 창궐하는 죄, 이주민 문제, 영적 전쟁 등의 관점에서 전세계 언론과 통신원들을 통해 모아진 열방의 소식을 요약, 정리해서 제공합니다. <편집자>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kamala
낙태 옹호론자 카말라 해리스, 대통령 되면 50개 주서 낙태 허용할 것
20240209 Worship
[오늘의 열방] 美 성인 68% "나는 기독교인"... 역대 최저 외 (7/23)
20270721_Bangladesh
[오늘의 열방] 방글라데시, ‘공무원 할당제’ 반대 시위 격화… 사망자 100명 넘어 외 (7/22)
20240721_YHNEWS
“미얀마 학교 174곳 공격 피해…대부분 군사정권 공습”

최신기사

[GTK 칼럼] 하나님의 자비(3): 거룩한 긍휼의 지고한 표현
낙태 옹호론자 카말라 해리스, 대통령 되면 50개 주서 낙태 허용할 것
탄자니아, 성경 2300부 전달… 영혼들이 소성케 되길
이송희 세계기독간호재단 설립자 소천... 기독간호사 양성과 해외 간호대학 설립 주도
프랑스, 예수 페스티벌 5500명 이상 참석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기독 공동체 공격 여전
[오늘의 한반도] 한교연, 대법원의 동성애자 건보 자격 인정, "불온하고 위험한 판단” 외 (7/23)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