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소말리아, 개종한 기독교인 여성을 채찍질

무장단체 알 샤바압, 케냐 분리 위해 사회 갈등 유발

이슬람에서 기독교로 개종한 한 소말리아 여성이 지난해 말 ‘외국 종교인 기독교를 받아들였다’는 이유로 무장단체에 납치돼 채찍 형을 받았다고 콤파스다이렉트뉴스(CDN)가 최근 전했다.

지난 2011년 11월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약 200킬로 떨어진 쟈날레 시에 사는 소피아 오스만(28)은 4년 전 기독교인이 된 후 신앙생활을 해오던 중 이슬람 급진주의 무장단체 알 샤바압 대원들에 의해 강제로 붙잡혔다.

그녀는 지난 12월 22일 많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조롱을 받으며 40대의 채찍질을 맞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목격자에 의하면 소피아는 피를 흘렸으며 정신을 잃었지만 다시 의식을 회복했고, 그녀의 가족이 그녀를 데려갔다고 말했다.

무장단체 알 샤바압은 알 카에다와 연계된 단체로, 최근 소말리아 남부에서 국경을 넘어 케냐에 침입해 관광객들과 구호요원들을 죽이거나 납치하는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이들은 케냐가 분리되도록 하기 위해 종교단체들 사이의 갈등 관계를 만들고, 특히 케냐 북부에 있는 교회를 공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715_Nigeria
나이지리아, 무슬림에 납치된 기독 소녀... 5개월째 포로 상태
20231225 church
美 남침례회 지도자, “성경적 원칙 지키며 진보주의의 영향 막아야”
20240713 Thailand
태국, 200년 선교에도 교인 1%대…“삶으로 자연스럽게 복음 전해야”
20240215 china
중국, 활발한 지하교회에 대해 점점 거세지는 압력

최신기사

[TGC 칼럼] 잠언에 담긴 이야기들
[원정하 칼럼] 고생길을 다녀와도 서로 위로할 수 있는 이유
나이지리아, 무슬림에 납치된 기독 소녀... 5개월째 포로 상태
美 남침례회 지도자, “성경적 원칙 지키며 진보주의의 영향 막아야”
[오늘의 한반도] ‘좀비 마약’ 펜타닐, 최근 국내 불법 판매 급증 외 (7/15)
[오늘의 열방] USCIRF, 파키스탄 신성모독법 종교자유 침해 주요 원인 지목 외 (7/15)
[GTK 칼럼] 복음의 핵심 요소(6): 회개와 믿음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