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노르웨이, 2011년 베스트셀러 ‘성경’이 차지

사진: Joel Muniz on Unsplash
노르웨이 성서공회, 지난해 연쇄테러 등 사회현상의 영향 “관측”

기독교세가 날로 약화돼가는 노르웨이의 2011년 베스트셀러가 놀랍게도 성경이 차지했다고 최근 영국 일간신문 더가디안(The guradian)은 밝혔다.

더가디언에 따르면, 노르웨이 성서공회가 지난해 10월, 30년 만에 번역한 노르웨이어 성경 약 8만권이 팔려 매주 전국의 책 판매량 1위를 차지했다.

이 신문은 성경이 모두 판매되고 동이 나면서 일부 구입희망자들은 성서공회 앞에서 성경책 구입을 위해 노숙하면서 대기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총 490만명인 노르웨이 인구 중 80%는 노르웨이 교회에 소속돼 있으나 성경 구입자 모두가 신자들은 아닌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성서공회측은 “지난해 여름 오슬로시와 우퇴야섬에서 발생한 연쇄 테러 사건이 이번 기록적인 판매의 직접적인 원인이라 볼 수는 없지만 분명한 것은 이 나라와 국민들에게 그 사건이 큰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528_BIBLE
[GTK 칼럼] 그리스도로 충분한 기독교(5): 하나님 말씀의 충분성, 2부
20240527_USA_Fuller
풀러 신학교, LGBTQ+ 학생에 대한 방침 검토중
20240203 Ukraine church
러시아 침공 이후 우크라 교회 600개 파괴... 종교 지도자 살해.납치 30여건 등
20240528_Holy-Breakwater
성경 무오성 믿는 개혁.복음주의 신앙이 차별금지법 막는다

최신기사

[GTK 칼럼] 그리스도로 충분한 기독교(5): 하나님 말씀의 충분성, 2부
복음기도신문을 이렇게 활용하세요
하나님의 눈동자에 담긴 사진 한 컷… 지앤씨
풀러 신학교, LGBTQ+ 학생에 대한 방침 검토중
러시아 침공 이후 우크라 교회 600개 파괴... 종교 지도자 살해.납치 30여건 등
성경 무오성 믿는 개혁.복음주의 신앙이 차별금지법 막는다
성혁명 파고 막는 ‘거룩한 방파제 통합국민대회’ 6월 1일 서울광장에서
Search

실시간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