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콜롬비아 작년 코카 재배면적 사상 최대…연간 710t의 코카인 생산

▶출처: The Wall Street Journal 캡처
▶출처: The Wall Street Journal 캡처

지난해 콜롬비아에서 코카인의 재료인 코카 잎 재배면적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AP통신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마약 당국을 인용해 보도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백악관 마약통제국에 따르면 지난해 콜롬비아의 코카 잎 재배면적은 8만8천㏊로 전년보다 18% 증가했다.

이는 마약 업자가 연간 710t의 코카인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에 달하며, 이는 워싱턴 D.C의 10배에 달하는 면적이다.

마약통제국은 마약 업자 간 결탁과 2014년 공중 방제 종료 등의 여파로 코카 잎 생산이 급증했다고 분석했다.

콜롬비아의 코카 잎 재배면적은 수년간 감소세를 기록한 뒤 2013년부터 급증하기 시작했다. 2012년에는 마약 업자들이 재배된 코카 잎으로 생산할 수 있는 코카인 분량은 210미터톤이었다.

코카 재배를 하는 업자 라몬 안가리타는 “사람들은 돈을 벌고 싶어 될 수 있는 한 많은 코카를 심고 있다”고 말했다.

콜롬비아 반군들과 마약 갱단은 무기 구매와 운영 자금 마련을 위해 코카 잎 재배를 용인하면서 세금을 걷는가 하면 마약밀수에도 관여해왔다.

이에 콜롬비아 정부는 마약밀매를 억제하려는 미국의 직·간접적인 지원 아래 코카 재배 면적을 줄이는 정책을 펴왔다.

한편 콜롬비아, 페루에 이어 세계 3위의 코카 잎 생산국인 볼리비아에서는 최근 합법적인 코카 재배 면적을 1만2000㏊에서 2만2000㏊로 늘리는 법안이 통과됐다.

볼리비아에서는 2009년부터 문화, 제례, 의료 용도를 위한 코카 재배가 합법화됐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613_YP_Refugee1
수단·가자 분쟁에 세계 강제이주민 1억2천만명…12년새 2배로
20231012 Turkey
[오늘의 열방] 튀르키예, 개신교인들 지속적 박해 여전 외 (6/13)
20240612 USA_Border
바이든 국경 단속? "매일 수천 명 불법 이민자 허용한 꼴"
20240611 war
2023년은 2차 대전 이후 가장 폭력적인 해... 전투 사망자 122만 명

최신기사

수단·가자 분쟁에 세계 강제이주민 1억2천만명…12년새 2배로
[GTK 칼럼] 천국(3): 천국적 세계관
태국, ‘대마 싹’만 마약 재지정 추진…“잎·뿌리는 허용”
공동체를 무너뜨리는 사소한 습관과 씨름하다
[고정희 칼럼] 다시 그물을 던져야 하는 시간이 있다
국가인권위, 또 다시 차별금지법 제정 및 낙태 권리 촉구
중국, 공산당 찬양하는 찬송가 발간
Search

실시간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