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기도24.365 연합모임 참석 위해 지방에서 렌트버스로 참석 열기 후끈

re_pakistan5
한 현지인 청년 5년전 24시간 기도 실패경험 … 새롭게 24.365에 헌신

창의적 접근지역인 P국에 부름 받아 온지 3년째. 이 땅에 오면서 주님이 주신 마음은 복음과 기도면 충분하다는 것이었다. 이 땅을 밟는 순간부터 예배와 기도에 전무하며 나아갈 때 함께 기도할 수 있는 사람들을 붙여 주셔서 1년6개월 동안 선교사들과 말씀기도로 열방을 달려왔었다. 그후 20여명의 선교사들과 일주일간 느헤미야52기도를 행하게 하셨다. 그후 이 땅 가운데 놀라운 일이 일어나기 시작했다.
그동안 기도한 것이 실제가 되어 24시간 기도에 마음을 품은 현지인 목사님 아들을 만나게 되면서 하나님은 스스로 일하기 시작하셨다.
지금부터 5년전 목사님의 아들인 O 형제가 하나님으로부터 24시간 기도에 대하여 비전을 품고 P국을 향하여 하루에 30분씩 48명이 기도를 시작했으나, 기도의 방법과 정보 부족으로 6개월만에 그만뒀다는 얘기를 들었다.
그 일이 있은지 5년이 지난 현재 다시금 기도의 불씨가 살아났다. 24시간 기도에 대한 부담을 갖고 5년 동안 기도하던 중 한 선교사로부터 “기도를 다시금 시작하면 하나님이 돕는 자를 붙여줄 것이라”는 권면을 받고 지난 5월에 다시 시작했다는 것이다. 기도를 시작한 후 하나님은 필자와 O 형제를 만나게 하셨고 열방에 대한 아버지의 마음을 나누고 함께 말씀기도를 시작했다. 이런 과정을 거쳐 120명의 사람들이 기도의 자리에 헌신하여 기도24.365가 이 땅 가운데 시작된 것이다.
한 청년에게 부어진 아버지의 마음으로 말미암아 시작된 기도는 순식간에 200명의 헌신자들을 낳았다. 지금은 어린아이들을 포함하여 320명의 기도 헌신자들이 날마다 1시간씩 열방을 구하며 나아가고 있다. 매주 화요일 한국 선교사 2명과 현지인 리더십과 함께하는 말씀 기도를 통하여 이 땅과 열방을 향한 아버지의 마음을 알아가는 기도는 더 깊어만 간다.
매달 한번씩 모든 기도자들이 기도24.365 연합모임(사진)을 갖고 있는데 이 시간에는 찬양 후 기도자들의 간증을 듣고 말씀을 들은 후 한 나라를 정하여 기도하며 함께 열방을 구하며 나아가고 있다. 또한 그동안 기도에 참석하지 않던 사람들도 함께 하면서 기도의 헌신하는 결단의 자리가 되기도 한다. 다른 지역에서 오는 기도자들은 교통이 불편하여 처음에는 닉샤(오토바이를 개조한 것)를 타고 오다가 지금은 기도자들이 많아 지면서 버스 2대를 렌트해서 참석하고 있다. 보기만 해도 아버지의 마음으로 가슴이 뭉클함을 느낀다.
기도를 시작한지 6개월이 된 이 시점에 참석한 성도들이 왜 열방을 구해야 하는지 조금씩 알아 가면서 더 전심으로 기도하는 모습을 보게 된다.
현재 P국에는 A를 시작으로 하여 북쪽 지역인 B와 C주에 위치한 D와 남단에 위치한 E에서 기도 24.365가 이루어지고 있다.
B에는 현재 여성으로만 구성된 90명의 기도헌신자들이 선교사를 중심으로 기도가 이루어 지고 있으며, D에는 현지인 교회에서 85명이 헌신되어 기도가 이루어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4개의 현지인 교회가 지난달에 시작하여 진행 중에 있으며 다음달 4일에는 100명의 목회자들이 함께하는 기도24.365 발대식과 헌신과 결단의 시간을 준비하고 있다. 이 모임을 위해서 주님이 허락하신 말씀은 하박국3:2의 말씀으로 기도의 부흥을 약속해 주셨다.
이 땅의 남단인 E에는 여러 종족들이 살고 있는데 현재 1,000여명의 기독교인들이 있는 것으로 파악 되었다. 그 중 현재 3개의 교회가 기도24.365에 헌신되어 진행하고 있으며 다음달 11월 17일에 오리엔테이션(O.T)와 발대식이 이루어 질 예정이며 더 많은 교회가 헌신할 것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다.
이번에 발생한 P국의 큰 수해로 말미암아 수많은 사람들이 신음하는 가운데 아버지의 마음은 이들을 멸망시키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구원코자 함이 목적인 것을 말씀해 주셨는데 그것에 순종하여 홍수지역의 사람들을 도우면서 하나님은 각 지역의 목회자들을 만나게 하셨고 아버지가 허락하신 열방을 향한 비전을 나누었을 때 하나님께서 일하심을 볼 수 있었다.
앞으로 계속해서 C주의 F와 수도에 위치한 G에서 기도24.365 O.T를 계획 중에 있다. 현재는 현지어로 번역이 많이 이루어 지지 않아 하나의 나라를 1주일간 기도하고 있는데 속히 번역이 이루어져 모든 영역과 모든 나라를 향하여 기도하기를 소망하고 있다.
<OOO 선교사>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301_7_1_Life of Faith(1068)
어느 날 눈에 띈 문장 “하나님 없이 살 수 있나요?”
20240611_ElSalvador President
엘살바도르, 갱단과의 전쟁에서 승리는 ‘기도’ 때문
20240531_Family
[TGC 칼럼] 도와주세요. 며느리가 나와 우리 아들 사이를 갈라 놓고 있어요
20240531 Prayer
美 캘리포니아, 경찰과 소방 경목에게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 중단 명령

최신기사

“영으로 사고하는 것을 포기하지 말라”
[김종일 칼럼] 이슬람의 대축제, '희생절'에 대한 올바른 이해
[GTK 칼럼] 천국(4): 가장 소중한 고향
어느 날 눈에 띈 문장 “하나님 없이 살 수 있나요?”
[이명진 칼럼] 낙태옹호 주장에 이렇게 대응하라 (4)
무분별한 외국인 노동 인력 확대... 테러 등 잠재적 위협 대안 세워야
칠레, 미성년자 성전환 호르몬 투여 중단... 영국의 보고서에 영향받아
Search

실시간최신뉴스